한민구 국방장관

근간 국방장관 두 명이 큰 문제가 없고 하여 군 관계 공직자는 어지간하면 옹호하려는 편인데, 이 사람은 좀.
방산비리 옹호도 문제지만 그보다는 목함지뢰 건 때에 청와대에 선보고를 하였다고 거짓말을 한 것이 내겐 크다.
거짓말이라 표현한 것은 다소 극단적일지 몰라도 정치인 마냥 기억이 틀렸다? 글쎄.
전면전 터지면 국군이 싸우고 있으니 안심하라고 대통령 피신시키고 한강대교를 폭파할 것 같은 느낌이다.

신성모를 곁에 둔 이승만 꼴이 나지 않으리라 누가 장담할까.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